2020 총선 동영상

부산 민주당 후보들의 마지막 호소 “제발 일할 수 있게 해주세요”

2020년 4월 14일

부산 민주당 후보들의 마지막 호소 “제발 일할 수 있게 해주세요”

부산 지역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총선 후보 18명이  4·15 총선 하루 전인 14일 오전 모두 모였습니다. 이들은 부산진구 전포동 충렬공 송상현 동상 앞에 집결해 “코로나 국난을 반드시 극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후보들은 충렬공 동상을 참배하고 연 기자회견에서 “부산진성을 함락시킨 왜군의 진격에 맞서 싸운 송상현 공의 불굴의 의지를 이어받아 코로나 사태를 극복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이들은  “부산이 다시 도약하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견제와 균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이번 총선은 오늘의 부산을 만든 과거 세력에게 다시 우리의 미래를 맡길 것이냐, 아니면 부산의 미래 백 년을 준비할 수 있는 힘 있는 집권 여당 후보를 통해 부산의 새로운 도약을 이룰 것이냐의 선택”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김영춘(부산진구갑) 민주당 공동선대위원장은 “경부선 지하화 등 부산 시민 숙원 사업과 현안을 민주당이 정부와 함께 풀어나가겠다”며 “여기에 있는 우리 후보들이 일할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유튜브에서 바로보기:부산 민주당 후보들의 마지막 호소 “제발 일할 수 있게 해주세요”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